Jihyun Jung

하루 한 번

 

아트선재센터는 2018년 11월 22일부터 2019년 1월 20일까지 국내 작가 박민희, 김세은, 정지현의 신작을 한데 모아 선보이는 그룹전 《하루 한 번》을 개최합니다.세 작가의 신작을 한데 모아 선보이는 이 전시는 그 제목에서도 알 수 있듯이 관람자의 입장에서 하루에 한 번만 볼 수 있는 공연의 형식을 빌려 진행됩니다.

대형 평면 회화 안에서 면의 구조에 따라 시선을 이동하며 화면의 운동성을 만들어내는 김세은, 용도 폐기된 산업 자재를 사용하여 새로운 조각의 형태와 기능을 만드는 정지현의 작업이 어우러지는 공간에 전통 가곡의 창법과 구조를 소재로 공연을 만드는 박민희의 <가곡실격: 한바탕>이 더해집니다. 70분 길이의 이 곡이 전시장에 설치된 15개의 스피커에서 흘러나오면 전시장이 10분간 암전되며, 작품을 감각하는 경험이 공연을 관람하는 듯한 경험으로 전환됩니다.

박민희의 <가곡실격: 한바탕>은 2018년 12월 8일, 15일, 22일, 2019년 1월 12일, 16일 오후 3시 30분부터 70분간, 5회에 걸쳐 퍼포먼스로 선보일 예정입니다.